로고 이미지

문화

문화

스포츠 중심도시 충주, 전국복싱팀 훈련 열기로 가득

스포츠 중심도시 충주, 전국복싱팀 훈련 열기로 가득

by 박일호기자 2019.02.12

‘스포츠 중심도시 충주’로 전국 복싱팀이 몰려든다.

지난해 7월 충주종합운동장 내 복싱훈련장이 준공돼 훈련 선수들의 인기 전훈지로 각광받고 있다.

시에 따르면 지난 11일 충북지역 중고 복싱부를 시작으로 오는 17일까지 국가대표 복싱부, 부산체육회, 남원시청, 충남 연무중, 점촌중고 경기체고, 성남 태원고 등 전국 중고대학실업팀 200여 명이 충주종합운동장 복싱훈련장을 찾아 동계 전지훈련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선수들은 함께 몸을 풀기도 하고 스파링을 통한 실전훈련으로 공격과 방어 기술을 다듬고 있다.

시는 이번 동계 복싱 전지훈련팀 유치로 체육대회가 없는 겨울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동시에 ‘스포츠 중심도시 충주’홍보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충주를 방문하는 전지훈련팀이 불편을 겪지 않도록 숙박업소 안내 등 지원에 만전을 기할 것”이며 “다양한 스포츠 마케팅을 통해 전지훈련팀 유치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